태그 : 판타지소설 요약보기전체보기목록닫기

1

[감상] 가능성은 무한하다 - 《다시 한 번 리플레이 Replay, 켄 그림우드》

《다시 한 번 리플레이 Replay》 켄 그림우드| 공보경 역| 노블마인| 2009.08.05 (1986) | 452p‘전세계 모든 시간여행 소설가들이 오마주를 바치는 바로 그 불멸의 고전!’책 카피에 이런 문구가 있으면, ‘으흠’하며 고개를 갸웃거리는 의심 많은 독자인지라 별 기대 없이 책을 읽기 시작했다.그리고 손에서 떼지 못한 채 단숨에 다 읽어 ...

[감상] 이수영, 《암흑 제국의 패리어드》, 《쿠베린》 2005/09/27, 10/02

몇 년 전 이글루스의 글들을 정리할 때, 하필 그 많고 많던 글들 중 <<귀환병 이야기>>의 감상이 없어지고 말았다. 그 글만 백업이 안 되었더라. 꽤 정성들여 썼던 글이라 김이 빠져 그 다음 보고 썼던 <<암흑 제국의 패리어드>>와 <<쿠베린>>의 짧은 감상도 여기 올리지는 않았던 참인데...

[감상] 《사나운 새벽 (전 7권)》 윤석진(이수영), 2004, 청어람

작가명은 윤석진으로 되어 있지만, 아는 사람은 다 아는 이수영 님의 작품이다.몇 년 전에도 읽은 글을 우연찮게 다시 보게 되었는데, 몇 년 전에도 한 감탄을 또다시 하며 보았다.<귀환병 이야기>와 <쿠베린> 등을 읽으며 감탄했던 것은, 남자가 아닌데도 남자를 너무 잘 그리기 때문이었다.<사나운 새벽> 역시 마찬가지.물론 ...

[감상] 《카르데니오 납치사건 Lost in a good book》, 재스퍼 포드, 송경아, 2006(2002), 북하우스

아마도 이 책에 대해 처음 지인에게 들었을 때, 내가 잘못 받아들였던 것 같다. 영문학에 대한 배경 지식이 없으면 ‘어렵다’고 들었는데, 그게 아니라 ‘아쉽다’는 게 옳겠다.재스퍼 포드는 루이스 캐럴의 <<이상한 나라의 앨리스>>나 <<스나크 사냥>>, 디킨스의 <<위대한 유산>>, 카프카...

[감상] 《드림버스터1,2》, 미야베미유키, 김소연, 2006(2001), 프로메테우스

미야베 미유키는 [모방범]의 작가다.1960년생인 여성 작가인데, 골수 게임광에 영화 프로듀서 일도 하고 게임 시나리오 작업에도 관여를 한단다.게임광이기 때문일까. 이제 쉰을 바라보는 나이의 작가가 쓴 글이라고는 믿기지 않을 만큼 감각적이다. 물론, 이 글을 쓴 2001년에야 마흔두 살이었겠지만.일본에서는 이른바 ‘사회파 미스터리’ 작가로 분류된다는데,...

[감상] 《제인 에어 납치사건 The Eyre Affair, 재스퍼 포드》

《제인 에어 납치사건 The Eyre Affair》 재스퍼 포드, 송경아, 2003(2001), (주)북하우스원제가 ‘The Eyre Affair’임을 유념해 두었다면 더 느긋하게 독서를 즐겼을 텐데. 뭔가 상큼해 보이는 제목인 ‘제인 에어 납치사건’으로 번역한 것은 나쁘지 않았지만, 결과적으로 고개를 갸웃거리며 책을 읽게 만들었달까. ‘도대체 언제 제...

[감상] 앤 라이스, 《워칭아워1234》, 2006/08/09

워칭아워1234 (앤 라이스/김혜림/여울/1996)뱀파이어물을 구상하고 쓰던 재작년 무렵, 앤 라이스의 뱀파이어 시리즈를 보다 이 작가의 또 다른 시리즈 - 메이페어 마녀 시리즈 - 가 있다는 것을 알았다.그 첫 번째 장편이 이 "워칭 아워-귀신이 강림하기 제일 좋은 시간을 뜻함"인데, 시리즈가 몇 개 더 있다.새 판타지를 구상하던 중, 리얼한 마법 세...
1